매출현황 로그아웃
최근본상품
이북신간





도서신간
추천도서

해당작가 대표작

첫사랑 스트라..예다올 지음
로망띠끄 (01/06)
5,400원

해당작가 다른작품

[그린북] 가녀..예다올 지음
로망띠끄 (11/10)
3,800원

연애와 사랑의..예다올 지음
봄미디어 (08/06)
2,500원

미성숙한 완전..예다올 지음
봄미디어 (06/10)
3,300원

동일 장르 작품

너 때문에행복자리 지음
로망띠끄 (01/30)
3,600원

50일의 욕망지은민(붉은새) 지음
로망띠끄 (12/15)
2,500원

어화둥둥, 마..장소영 지음
로망띠끄 (09/16)
4,000원

분야 신간

할 수 있는 거..이남희 지음
로망띠끄 (03/30)
6,840원

악녀도 착해지..베리벨(김재협) 지음
로망띠끄 (03/30)
3,800원

나의 지아비하나 지음
로망띠끄 (03/30)
3,000원

할 수 있는 거..이남희 지음
로망띠끄 (03/30)
3,800원

할 수 있는 거..이남희 지음
로망띠끄 (03/30)
3,800원

무례한 상사 ..카마 지음
로망로즈 (03/27)
5,040원

[eBook]첫사랑 스트라이커 2권 (완결)

예다올 지음로망띠끄2020.01.06979-11-366-1355-4

미리보기
판매정가 :  3,000
판매가격 :  3,000원
적 립 금 :  60원(2%)
파일용량 :  2.43 MByte
이용환경 :  PC/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타블렛
독자평점 :   [참여수 0명]
뷰어 설치 및 사용안내
전자책 사이즈 :
  • * 이 상품은 별도의 배송이 필요없는 전자책(E-Book)으로 구매 후 바로 보실
      수 있습니다
  • * 이북도서의 특성상 구매 후 환불이 불가합니다. 구매하시기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첫사랑 스트라이커 (전2권/합본) 구매하러가기

비슷한 이름의 전자책 모음


‘민이 넌 분명 훌륭한 축구선수가 될 거야. 정말이라니까?’
첫사랑의 말 한마디에 꿈을 꾸고, 꿈을 이뤘는데... 그 첫사랑이 기레기가 됐다?!


스포츠 기자인 진명은 강민의 열렬한 팬으로서 우연한 기회를 통해 국가대표 팀의 전담 기자가 되지만, 그에 대한 팬심과는 다르게 자꾸만 그와 오해를 쌓게 된다.

“내 입에서 뭐라도 하나 건져서 소설하나 쓰려는 모양인 것 같은데 꿈 깨요.”
“아닙니다. 그런 게 아니라....”
“나 한 성깔 하는 거 기자들 사이에서 유명하지 않아요?”

기자강박증으로 기자라 하면 몸서리를 치는 강민은 계속해서 제 주변에 머무는 진명이 달갑지 않다. 

“제가 강민 선수를 좋아한다고 한 건 정말 축구 팬으로서 존경심이지 이성적인 감정은 아니거든요! 저도 강민 선수한테 관심 없어요!”
“허, 잘됐네. 서로 관심 없으니 신경 끄도록 하죠! 제발!”

하지만 그를 위해서라면 모든 걸 잃어도 아깝지 않다는 듯 거침없는 그녀의 선택은 결국 그를 흔든다.

“현 기자님한테 관심 없냐 물으셨죠? ...완전히 없진 않죠.”

남자라곤 1도 없는 줄 알았던 그녀를 점찍어 놓은 숨은 경쟁자들이 하나, 둘 모습을 드러내자 강민은 제 마음이 그녀를 향해 있다는 것을 깨닫는다.
대한민국 최고의 축구 선수 강민과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기자가 되고 싶은 현진명.
앙숙으로 만난 첫사랑과의 재회 그 결말은??


#연상연하 #스포츠물 #첫사랑 #앙숙



[미리보기]


그는 침대에서 일어나 티 하나를 걸친 채 방문을 열었다. 바로 제 방문 옆에 있는 301호 문을 보곤 어색하게 초인종을 눌렀다. 깊이 잠든 진명이 나올 기미가 없자 그는 제 방에서 마스터키를 가지고 나왔다. 주장인 그에게 주어진 특권이었으나 이 특권으로 여자의 방을 열거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다. 

“참나, 뭔 죄짓는 기분이네.”

그는 애써 침착하게 키를 넣고는 문을 열고 들어갔다. 방 안은 고요했다. 커튼도 치지 않았는지 노을빛이 방 안으로 들어오고 있었다. 그는 천천히 걸음을 옮겼다. 침실에 들어서자 그녀의 새근새근한 숨소리가 들렸다. 괜스레 심장이 떨렸다. 

“기자님.”

이불에서 얼굴만 빼꼼 내민 채 세상모르고 자고 있는 진명의 모습에 그는 웃음이 나왔다. 

“기자님.”

진명의 얼굴이 작게 찌푸려지자 그는 급히 숨소리를 죽였다. 아니, 깨워야 하는데 조용히 하면 어쩌자는 거야. 그러나 마음과는 달리 그는 조용히 허리를 굽혀 진명을 살펴보았다. 뽀얗고 작은 얼굴 안에 눈, 코, 입이 오밀조밀 자리하고 있었다. 그는 제 손을 펼치며 그녀의 얼굴에 가져갔다. 

“다 가려지네.”

기다란 속눈썹이 들썩이며 손바닥을 스치자 그는 화들짝 놀라며 손을 거두었다. 잠시 몸을 뒤척이던 진명이 자세를 고쳐 그에게 허연 목선을 자랑하고 있었다. 옷깃이 이리저리 뒤틀려 그녀의 속옷 끈도 아슬아슬하게 고개를 내밀었다. 그는 애써 고개를 돌렸다. 

“일어나요. 현 기자님. 약속 있다면서요.”

진명은 여전히 일어날 기미가 없었다. 결국 또다시 그녀에게 고개를 돌렸을 때는 그는 시선을 거둘 수가 없었다. 하얗고, 가는 목선이 꼭 자신을 유혹하고 있는 것 같았다. 위로 묶인 머리가 헝클어지며 흘러내린 몇 가닥의 머리카락까지 완벽한 유혹이었다. 

“내가 온 걸 다행으로 여겨요.”

강민은 한숨을 내쉬고, 허리를 숙였다.




[목차]


프롤로그 - 남자의 첫사랑
1화 - 하늘이 돕다.
2화 - 신념이 있는 기자
3화 - 현진명 기레기로 전락하다.
4화 - 철벽남
5화 - 그의 보편적인 반응
6화 - 이기는 법 (1)
7화 - 큐피드 원도현
8화 - 이기는 법 (2)
9화 - 제자리걸음
10화 - 관심 없는 사이
11화 - 미인계에 넘어간 원호
12화 - 강민바라기
13화 - 현진명바라기 (1)
14화 - 현진명바라기 (2)
15화 - 성큼 다가서기
16화 - 주인 있는 선물이지만... 
17화 - 302호 남자
18화 - 현진명의 비밀을 아는 남자
19화 - 그러면 쓰나.
20화 - 누나
21화 - 현진명의 경우의 수
22화 - 그래, 넌 내 거야.
23화 - 현진명은 현진명이야.
24화 - 제 마음이 변했어요.
25화 - 일편단심이었습니다. 
26화 - 연재를 전제로 썸 타기.
27화 - 썸녀의 썸남 (하나)
28화 - 썸녀의 썸남 (둘)
29화 - 돌아온 첫사랑
30화 - 송아름보다 현진명
31화 - 밀회
32화 - 남자들의 약점
33화 - 현재, 진행 중.
34화 - 친구는 친구,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닌. 
35화 - 하나뿐인 행운의 여신.


예다올

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총 0개의 독자서평이 있습니다.
독자 서평은 구입하신 분들만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