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출현황 로그아웃
최근본상품
이북신간





도서신간
추천도서

해당작가 대표작

상처파라키스 지음
로망띠끄 (11/01)
3,000원

해당작가 다른작품

동일 장르 작품

[합본] 계약 ..유지니 지음
로망띠끄 (12/29)
4,140원

그녀의 사내연..부재중통화 지음
로망띠끄 (04/24)
3,500원

자존심운명지기 지음
로망띠끄 (09/20)
3,500원

분야 신간

그 집엔 늑대..홍영 지음
로망띠끄 (10/17)
3,200원

사랑한다 말할..김시월 지음
로망띠끄 (10/17)
5,400원

연인은 대기중..화니 지음
로망띠끄 (10/17)
3,500원

내 소유 (전3..소년감성 지음
로망띠끄 (10/17)
8,640원

사랑한다 말할..김시월 지음
로망띠끄 (10/17)
3,000원

사랑한다 말할..김시월 지음
로망띠끄 (10/17)
3,000원

[eBook]상처

파라키스 지음로망띠끄2007.11.01979-11-5760-939-0

미리보기
판매정가 :  3,000
판매가격 :  3,000원
적 립 금 :  60원(0%)
페이지수 :  596쪽
파일용량 :  
이용환경 :  PC/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타블렛
독자평점 :   [참여수 7명]
뷰어 설치 및 사용안내
전자책 사이즈 :
  • * 이 상품은 별도의 배송이 필요없는 전자책(E-Book)으로 구매 후 바로 보실
      수 있습니다
  • * 이북도서의 특성상 구매 후 환불이 불가합니다. 구매하시기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비슷한 이름의 전자책 모음

“임신이래.”
민영은 지혁의 눈빛이나, 표정에서 당황하고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민영은 웃으며 말하고 있었다. 떨리는 것을 감추고서는 애써 태연한 척.

-7년 뒤-

“같이 했던 시간이 4년이라면, 안 보고 살았던 시간은 7년이죠. 내 마음은 그때 이미 정리 됐고, 이렇게 민지혁 씨 얼굴 마주보는 것도 숨 막히게 힘들어요. 민지혁 씨 말대로 나한테 미안하다면 그 정도는 해줄 수 있는 것 아닌가요? 이제 그만 돌아가세요. 오늘 반가웠습니다.”
아직 정리되지 못한 마음에 민영은 애써 지혁을 내몰고 있었다.
“제인이 내 딸이에요. 나 혼자 배불렀고, 나 혼자 병원 가서 낳은 내 딸이라고요.”
“미안해, 미안해! 그래도 민영아…….”
“왜 제인이가 당신 딸인 거 말하지 않았냐고요? 복수하려고요. 이렇게 당신 딸 앞에 두고도 못 알아본 당신한테 복수하려고요. 나 무섭죠? 이를 갈면서 살았어요. 그래, 민지혁 얼마나 잘 사나 보자. 지 자식 밴 여자한테 지우라는 말하고 연락 끊은 민지혁 씨 두고두고 후회하라고요. 제인이가 아픈 것도 다 당신 책임이야. 다 당신 탓이라고.”

1984년생
소심한 A형
우연한 기회에 글을 쓰게 되었고,
어느 새 글쓰는게 너무 좋아져 버렸습니다.
지금 로망띠끄 라일락방에 ‘상처’연재중이고요.

총 7개의 독자서평이 있습니다.
독자 서평은 구입하신 분들만 남기실 수 있습니다.